[텐아시아=우빈 기자]가수 정준영이 축구팀의 구단주로 변신했다.

정준영은 24일 유튜브, 페이스북, 네이버 TV캐스트 등을 통해 첫 공개되는 tvN 디지털 축구 예능 ‘FC앙투라지’에 출연한다.

‘FC앙투라지’는 스포츠 계의 ‘음악의 신’을 표방하는 올해 tvN 디지털 최고의 기대작으로 ‘FC앙투라지’의 이름을 걸고 풋살 리그 우승에 도전해 리그에서 탈락하는 순간 시즌이 그대로 마무리되는 모큐멘터리(허구적인 상황이 실제처럼 보이도록 만든 다큐멘터리) 형식의 예능 프로그램이다.

정준영은 자신을 주축으로 만든 축구팀 ‘FC앙투라지’의 구단주로 변신했고 연예계 소문난 축구 매니아 로이킴, 에디킴 등이 함께 출연한다. 최근 공개된 타이틀 영상에서는 진지하면서도 열정적으로 게임에 임하는 이들의 모습이 그려져 이목을 집중시켰다.

실제로 이들은 동명의 축구팀 ‘FC앙투라지’에서 활발히 활동하는 자타공인 축구 매니아로 이들 뿐만 아니라 실체 스포츠 스타와 다수의 연예인, 일반인들이 출연해 ‘FC앙투라지’를 이끌어 나갈 예정이다.

음악활동을 비롯해 예능, 연기, 프로그래머, 요식업 CEO 까지 만능 엔터테이너다운 면모로 많은 사랑을 받아온 정준영이 축잘알(축구를 잘 아는 사람)과 축알못(축구를 잘 알지 못하는 사람) 모두를 만족시킬 축구 예능 ‘FC앙투라지’에서는 어떤 활약을 펼쳤을지 기대가 모아진다.

한편, 정준영이 맹활약을 펼친 tvN 디지털 축구 예능 ‘FC앙투라지’는 24일 첫 방송되며 매주 월요일 유튜브와 페이스북, 네이버 TV캐스트 등을 통해 만나볼 수 있다.

우빈 기자 bin0604@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