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노규민 기자]
‘배틀트립’ 심혜진-설인아/ 사진제공=KBS
‘배틀트립’ 심혜진-설인아/ 사진제공=KBS


KBS2 ‘배틀트립’의 심혜진과 설인아가 홍콩 드래곤스 백 트래킹을 예고해 기대감을 자아낸다.

오늘(15일) 방송되는 ‘배틀트립’은 ‘부모님과 함께 가는 가족 여행’을 주제로 박준규-B1A4 산들, 심혜진-설인아가 설계자로 나선다. 앞서 방송된 박준규-산들의 ‘베트남 하롱베이’ 여행에 맞서, 이번 주에는 심혜진-설인아의 ‘홍콩’ 여행 설계가 공개된다.

이 가운데 심혜진-설인아가 홍콩 하면 생각나는 야경 감상과 쇼핑이 아닌, 특별한 방법으로 홍콩의 매력을 느꼈다고 전해져 이목이 집중된다. 여행에 앞서 심혜진은 “너랑 해보고 싶은 게 있다”면서 2004년 CNN이 선정한 아시아 최고의 트래킹 코스인 ‘드래곤스 백’ 트래킹을 제안했다. 이에 두 사람은 여행 둘째 날 코스로 트래킹을 설계해 동반 산행에 나섰다고 해 관심이 높아진다.

정상에 올라선 심혜진-설인아는 홍콩 섬부터 바다까지 한 눈에 내려다 보이는 전경에 입을 다물 수 없었다는 후문이다. 더욱이 설인아는 홍콩의 대자연과 바람을 온몸으로 느끼는 한편 “이런 게 바로 소확행이지”라며 만족감을 거듭 표출하기도. 이에 심혜진-설인아를 무한 감탄하게 한 드래곤스 백 트래킹과 아름다운 풍광에 기대감이 고조된다.

‘배틀트립’ 제작진은 “심혜진-설인아의 여행은 지금까지 본 적 없었던 홍콩의 새로운 매력을 느끼게 해줄 것”이라며 “정상에서 보여지는 탁 트인 풍광과 화면만으로도 느껴지는 시원한 바람이 시청자들의 속을 뻥 뚫리게 만들어줄 예정이다. 많은 관심과 기대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배틀트립’은 오늘(15일) 오후 9시 20분에 방송된다.

노규민 기자 pressgm@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