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우빈 기자]
‘궁민남편’ 안정환, 김용만/ 사진제공=MBC
‘궁민남편’ 안정환, 김용만/ 사진제공=MBC


‘궁민남편’ 안정환이 백패킹 일탈을 주동한 김용만에 분노했다.
18일 방송되는 MBC 예능프로그램 ‘궁민남편’에서차인표, 안정환, 김용만, 권오중, 조태관이 백패킹에 도전한다.
이날 백패킹 주동자 김용만의 지휘 아래 본격적인 산행이 펼쳐진다. 그러나 시작부터 무한 계단의 늪에 빠진 다섯 남편들은 이윽고 거친 숨소리만 남긴 채 말까지 잃어버렸다.
점점 영혼이 가출하기 시작한 멤버들은 자신도 모르는 사이에 아무말 대잔치를 벌이고 가슴 속 열정까지 불태우며 진정한 해탈의 단계에 접어들었다는 후문이다.
김용만은 급기야 “정환아, 내가 미안하다”라며 진심어린 자기반성의 시간을 가졌고 안정환은 “난 형 때문에 속이 터져!”라고 발끈했다고 해 과연 이들에게 무슨 일이 생긴 것인지 시청자들의 궁금증을 솟구치게 하고 있다.
‘궁민남편’은 매주 일요일 저녁 6시 35분에 방송된다.
우빈 기자 bin0604@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