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노규민 기자]
‘살림남2’ 김동현/ 사진=KBS2
‘살림남2’ 김동현/ 사진=KBS2
‘살림남2’ 김동현/ 사진=KBS2

KBS2 ‘살림하는 남자들 시즌2′(이하 ‘살림남2’)의 김동현이 수술 후 회복중인 아버지를 위한 깜짝 선물을 준비했다.

24일 오후 방송되는 ‘살림남2’에서는 김동현이 최근 폐암 수술을 받은 아버지를 위해 태진아의 공연장에 함께 방문하는 모습이 펼쳐진다.

앞서 폐암 1기 판정을 받은 김동현의 아버지는 최근 수술을 무사히 마쳤다. 하지만 수술 후유증으로 하루 종일 무기력하게 누워있는 모습으로 김동현과 송하율의 걱정을 불러 일으켰다.

이에 김동현은 아픈 아버지를 위한 특별한 선물을 몰래 준비했다. 바로 아버지가 제일 좋아하는 태진아의 공연 티켓이었던 것.

김동현의 아버지는 아들의 결혼식 주례와 축가에 모두 태진아를 강력 추천했을 만큼 일편단심 팬심을 엿보였다. 결혼식 당일에도 태진아의 노래에 맞춰서 열정적인 춤사위를 선보여 화제가 되기도 했다.

‘태진아’라는 소리를 들은 아버지는 언제 그랬냐는 듯이 자리를 박차고 벌떡 일어나는가 하면 중절모로 잔뜩 멋까지 내고 한달음에 공연장으로 향했다. 아버지가 태진아 공연을 직접 보는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차 안에서도 “선 보러 가는 거 같다”며 두근거리는 마음을 도통 진정시키지 못했다고 한다.

이와 관련 공연장에서 ‘태진아♥’라는 화면이 띄워진 휴대전화를 응원봉처럼 흔들었다. 아이돌팬 못지 않은 열띤 응원을 펼치는 모습에서 나이와 상관없는 순수한 팬심과 열정이 엿보였다.

공연이 끝난 뒤 김동현은 아버지를 무대 뒤로 모시고 갔다. 하지만 태진아 대신 강남과 마주친 장면이 포착 돼 궁금증을 높였다. 과연 아버지가 그토록 바라던 태진아와의 만남이 불발된 것은 아닌지 귀추가 주목되고 있다.

‘살림남2’는 오는 24일 오후 8시 55분 방송된다.

노규민 기자 pressgm@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