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김수경 기자]
KBS2 예능 ‘안녕하세요’. 사진제공=KBS2
KBS2 예능 ‘안녕하세요’. 사진제공=KBS2


오는 22일 방송되는 KBS2 예능 ‘안녕하세요’에서 MC 신동엽이 사연을 소개하다가 중단하는 사태가 발생했다.

고민 내용을 읽어 내려가던 신동엽은 당황한 나머지 귀까지 빨개져버렸다는 후문이다.

신동엽은 “남편이 밤마다…”라고 운을 띄운 뒤 다음 부분으로 넘어가지 못하고 한참을 당혹스러워 했다. 또 “식당에서 밥을 먹다가도…”라는 대목에 이르러서는 사연 소개를 포기하고 김태균에게 “남편 역할 좀 해주세요”라고 부탁했다. 이를 보다 못한 이영자는 “신동엽씨 너무 못해, ‘안녕하세요’에서 빠져”라며 장난스러운 핀잔을 줬다.

해당 사연은 밤 늦게까지 잠도 못 자게 하는 남편 때문에 도저히 못살겠다는 아내의 고민이었다. 고민 주인공은 “정말 365일 같이 안 살아본 사람은 모른다”고 말했다.

또한 이런 남편 때문에 옆집에서 쫓아오기 일쑤인가 하면, 심지어 경찰이 출동한 해프닝까지 벌어졌다고 해 출연진을 깜짝 놀라게 만들었다.

이 사연은 22일 오후 11시 10분 KBS2에서 만나볼 수 있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