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김하진 기자]
김원준·김조한, '히든싱어' 원조가수 출연 희망..도플싱어 가요제 자진 참여


가수 김조한(위), 김원준. / 제공=JTBC ‘히든싱어’
가수 김조한(위), 김원준. / 제공=JTBC ‘히든싱어’
JTBC 예능프로그램 ‘히든싱어5’의 대미를 장식할 도플싱어 가요제가 30일 오후 펼쳐진다. 가수 김원준, 김조한이 자진 출연해 이목을 끌 전망이다.

김원준, 김조한은 ‘히든싱어’ 다음 시즌의 ‘원조 가수’로 출연하겠다며 이번 도플싱어 가요제의 패널로 출격했다.

김원준은 “스타워즈, 별들의 전쟁 같다”며 “시즌 6말고 7, 8, 9라도 좋으니 언젠가는 출연하고 싶다”고 했다. 김조한 역시 “이렇게 똑같이 부를 수 있는 이들을 만난다는 것 자체가 영광일 것 같다. 나오고 싶으니까 연습해달라”고 모창 능력자 모집 공고를 냈다.

가수 케이윌 편에 출연한 래퍼 딘딘은 “방송 이후 우연히 케이윌을 만났다. 형이 ‘히든싱어’를 두고 음악적으로 다시 한 번 성장할 수 있는 계기였다고 했다”며 자신에게도 ‘히든싱어’ 출연을 권유했다고 해 주위를 웃게 했다.

뿐만 아니라 이번 방송의 예고편에는 모두 충격에 빠진 모습이 담겨 궁금증을 높였다. MC 전현무 역시 제작진에게 억울한 표정으로 “너무 한다. 나한테는 알려줘야 할 것 아니냐”고 했다.

도플싱어 가요제는 ‘히든싱어’에 출연했던 화제의 원조 가수와 모창 능력자가 한 팀이 돼 원조 가수의 노래를 듀엣으로 부르는 가요제다. 도플싱어 가요제는 2015년 시즌4의 전야제로 첫 선을 보였다. ‘히든싱어’에서만 가능한 가수와 모창 능력자의 듀엣쇼로 화제를 모았다. 모든 팀이 무대를 꾸민 뒤 투표를 해 가장 많은 표를 받은 한 팀이 베스트 커플에 오른다. 제 1회 도플싱어 가요제에서는 임창정과 ‘용접공 임창정’ 조현민이 1대 베스트 커플의 영예를 얻었다.

시즌 5에서 펼쳐질 제2회 도플싱어 가요제는 시즌 1부터 시즌 5까지 전 시즌을 통틀어 화제의 8팀이 출사표를 던졌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