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김지원 기자]
‘흉부외과’ 티저 영상 캡처/사진제공=SBS
‘흉부외과’ 티저 영상 캡처/사진제공=SBS


SBS 새 수목드라마 ‘흉부외과’에 2017년 히트작인 ‘피고인’이 등장하는 이색적인 티저영상이 공개됐다.

‘흉부외과’는 ‘두 개의 목숨 단 하나의 심장’, 의사로서의 사명과 개인으로서의 사연이 충돌하는 딜레마 상황에 놓인 절박한 흉부외과 의사들의 이야기. ‘피고인’의 조영광 감독과 최수진, 최창환 작가가 다시 뭉쳐 기대를 모으고 있다.

지난 29일 ‘친애하는 판사님께’ 방송이 끝난 후 ‘피고인’ 스틸컷들이 빠른 속도로 지나가는 영상이 공개됐다. “이미 종영된 드라마의 스틸컷이 왜 나오지?”라는 궁금증이 드는 순간 ‘피고인’의 타이틀 로고에서 바이탈사인이 일직선으로 이어지다 심장 박동 소리에 맞춰 ‘흉부외과’ 타이틀이 등장했다.

이는 ‘피고인’ 종영 후 1년 반이라는 시간이 흘렀음을 수평선의 바이탈사인으로 표현한 것. 다시 뛰는 바이탈사인은 ‘피고인’의 명품 제작진이 ‘흉부외과’로 다시 돌아왔음을 알리는 것이였다.

‘흉부외과’ 티저 포스터/사진제공=SBS
‘흉부외과’ 티저 포스터/사진제공=SBS
‘흉부외과’ 티저 포스터 또한 ‘심장을 훔친 의사들’이라는 부제와 함께 공개돼 강렬함을 더했다. 수술 들어가기 직전 집도의의 모습이 역광 대비를 통해 실루엣만으로 표현됐다. 이는 이곳은 생사가 오가는 급박한 현장이라는 의미가 담긴 것이다.

‘흉부외과’에는 고수와 엄기준, 서지혜 등 연기파 배우들의 출연한다. ‘친애하는 판사님께’ 후속으로 9월 중 방송이 시작된다.

김지원 기자 bella@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