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우빈 기자]
그룹 빅뱅의 승리 / 사진제공=YG엔터테인먼트
그룹 빅뱅의 승리 / 사진제공=YG엔터테인먼트


미국 빌보드가 그룹 빅뱅 승리의 솔로 콘서트를 비상한 관심을 보였다.

지난 27일(현지 시각) 빌보드는 ‘Seungri’s Debut Tour Proves His Power as a Solo Star(승리의 솔로 파워를 증명한 투어)’라는 제목과 함께 승리의 솔로 콘서트인 ‘승리 2018 첫 번째 솔로 투어 [더 그레이트 승리]( SEUNGRI 2018 1ST SOLO TOUR [THE GREAT SEUNGRI])’에 대해 집중 조명했다.

빌보드는 “빅뱅의 막내 승리는 데뷔 13년 동안 스스로의 길을 만들었다”며 “이 ‘슈퍼스타’는 요식업, 음악 레이블(DJ) 등으로 유명해졌지만 최근에는 본업인 음악(Music)으로 유명세를 타기 시작했다”고 승리를 소개했다.

이어 “승리의 첫 솔로 단독콘서트 전국투어가 지난 4일 서울 장충 체육관을 시작으로 대구와 부산에서 성공적으로 마무리하면서 승리는 수 천명의 팬들 앞에서 파워풀한 퍼포먼스와 창의적인 연출로 다양한 매력을 뽐냈다”고 호평했다.

더불어 빌보드는 “승리는 9월 5일부터 후쿠오카 등에서 일본 공연이 시작된다. 특히 첫 솔로 공연에 대한 뜨거운 반응이 쏟아지면서 일본 투어가 2회 추가 공연이 확정됐다”며 일본 투어에 대한 기대감을 나타내는 동시에 “올 2018년은 음악가로서 주목받는 빅뱅의 젊은 스타의 해가 될 수 있다”고 승리를 높이 평가했다.

승리는 오는 9월 5일과 6일 후쿠오카 국제센터, 같은달 19일~20일 오사카 오사카죠홀, 그리고 이번에 추가된 12월 15일~16일 오사카 인텍스 5호관에서 솔로 투어를 이어가며 총 3개 도시 8회 공연에서 총 9만 8000여 명의 관객과 만난다.

우빈 기자 bin0604@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