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이은호 기자]
가수 전소미. / 사진=이승현 기자 lsh87@
가수 전소미. / 사진=이승현 기자 lsh87@


JYP 신류진 / 사진=JTBC ‘믹스나인’ 방송화면 캡처
JYP 신류진 / 사진=JTBC ‘믹스나인’ 방송화면 캡처
JYP엔터테인먼트(이하 JYP)의 차기 걸그룹에 전소미는 합류하지 않기로 했다. 다만 이 그룹의 데뷔 준비는 예정대로 이어질 것이라고 한다.

JYP는 Mnet ‘식스틴’, ‘프로듀스101’에 출연한고 그룹 아이오아이로 활동한 전소미와 전속계약을 해지했다고 20일 밝혔다. JYP는 공식 홈페이지를 통해 “지금까지 함께해준 아티스트와 팬분들께 진심으로 감사드립니다”고 썼을 뿐 구체적인 결별 사유에 대해서는 함구했다.

당초 전소미가 포함될 것으로 점쳐지던 차기 걸그룹은 차질 없이 데뷔를 준비 중이라고 JYP 측은 설명했다. JTBC ‘믹스나인’에서 1위를 차지했던 신류진이 이 걸그룹 멤버로 합류할 계획으로 전해졌다. 증권가에 따르면 이 걸그룹의 데뷔시기는 내년 초 쯤으로 예상되고 있다.

전소미는 2015년 그룹 트와이스 멤버를 선발하는 ‘식스틴’에 출연해 팬들을 모았다. 이후 ‘프로듀스101’에서 최종 1위를 차지해 아이오아이 멤버로도 활동했으며 KBS2 ‘언니들의 슬램덩크’, 웹 예능 ‘아이돌 드라마 공작단’ 등에서도 활약했다.

이은호 기자 wild37@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