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김지원 기자]
‘SBS 슈퍼콘서트’에 출연을 확정한 워너원, 블랙핑크, 세븐틴, 마마무, 아이콘, EXID /사진제공=SBS
‘SBS 슈퍼콘서트’에 출연을 확정한 워너원, 블랙핑크, 세븐틴, 마마무, 아이콘, EXID /사진제공=SBS


워너원, 아이콘, 블랙핑크, 마마무 등이 ‘SBS 슈퍼콘서트 in 수원’ 출연을 확정했다.

‘SBS 슈퍼콘서트 in 수원’이 오는 10월 14일 오후 7시 수원 월드컵 경기장에서 열린다. 지난 10일 ‘SBS 슈퍼콘서트’ 홈페이지에서는 워너원, 블랙핑크, 세븐틴 등 세 팀의 출연이 1차 공개됐다. SBS 슈퍼콘서트 측은 17일에는 아이콘, 마마무, EXID 등이 합류했다고 알렸다.

데뷔 1주년을 맞이한 워너원을 중심으로, 걸그룹 최초 유튜브 구독자 1000만 명을 돌파한 신기록 제조기 블랙핑크, 13명의 파워돌 세븐틴을 비롯해 ‘사랑을 했다’로 십대의 우상이 된 아이콘, 믿고 듣는 음원 깡패 마마무, 음원 역주행 신화의 주역 EXID의 조합은 국내외 K팝 팬들에게 반가운 선물이 될 것으로 여겨진다.

이로써 총 11팀이 참여하는 ‘SBS 슈퍼콘스트 in 수원’의 라인업 전반부가 완성됐다. 9월 이후에는 나머지 후반부 라인업이 공개될 예정이다.

티켓 신청 및 자세한 내용은 ‘SBS 슈퍼콘서트’ 홈페이지(http://sbssupercon.co.kr)를 참조하면 된다.

김지원 기자 bella@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