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유청희 기자]
사진=MBC ‘사생결단 로맨스’ 방송 캡처
사진=MBC ‘사생결단 로맨스’ 방송 캡처


MBC ‘사생결단 로맨스에서 김진엽이 눈치백단 면모를 보였다.

지난 13일 방송된사생결단 로맨스에서는 차재환(김진엽)이 최한성(김흥수)의 죽음에 대한 진실을 파헤치기 위해 주세라(윤주희)에게 심리전을 펼쳤다.

재환은 한성의 휴대폰 복구에 유독 과민반응하는 세라를 수상히 여겼다. “둘 중 하나네. 주선배를 감싸려는 거거나 아니면 스스로를 감추려는 거. 둘 중 어느 쪽이든 분명 뭔가 알고 있다 이거지. 점점 재밌어지네라며 남다른 촉을 보였다.

이후 그는 우연히 보게 된 앨범에서 주인아(이시영)와 세라, 한성이 함께 찍은 사진을 발견했다. 일전에 한성을 모른다고 했던 세라의 말과 다르게 사진 속 세 사람의 다정한 모습에 의심은 점점 확신으로 변해갔다.

특히 재환은 세라를 쥐고 흔들기 시작하며 숨기려는 자와 밝히려는 자의 팽팽한 긴장감을 조성했다. “세라씨도 포커페이스는 못되네요. 감정이 얼굴에 그대로 확 드러나요. 전엔 몰랐거든요. 알고 보니 사람이 새삼 달라 보이네라며 의미심장하게 웃었다. 일부러 세사를 옛 한성의 밴드 공연에 데려가기도 했다.

재환이 극 중 인아를 향한 한승주(지현우)의 오해를 풀어내며키 플레이어로 거듭날 수 있을 관심이 모이고 있다.

사생결단 로맨스는 매주 월, 화요일 오후 10시에 방송된다.

유청희 기자 chungvsky@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