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노규민 기자]
‘송지효의 뷰티플라이프’ 송지효/ 사진제공=마이콘텐츠
‘송지효의 뷰티플라이프’ 송지효/ 사진제공=마이콘텐츠


온스타일 ‘송지효의 뷰티풀라이프’의 송지효가 ‘서핑 여신’이 됐다.

‘송지효의 뷰티풀라이프’는 4MC 송지효, 구재이, 권혁수, 연우가 스튜디오를 벗어나 야외에서 직접 발품을 팔며 다양한 뷰티&라이프 스타일을 체험하는 프로그램. 송지효는 메인 MC이자 맏언니로서, 모든 발품팔이에 적극적으로 임하며 ‘기둥’ 역할을 든든히 해왔다.

오는 28일 방송되는 ‘송지효의 뷰티풀라이프’ 최종회에서는 송지효를 필두로 한 ‘뷰벤저스’가 ‘서핑 성지’ 양양으로 향한다. 서핑 체험에 진지하게 임하며 여름날의 분위기를 끌어올린다.

송지효는 멤버들 중 가장 먼저 서핑 도전에 나섰다. 예상과 달리 가볍게 보드 위에 서는 데 성공해 구재이, 권혁수, 연우의 입을 쩍 벌어지게 만들었다는 후문.

‘몸개그’를 연발하며 굴욕을 맛봤던 컬링 체험 때와 달리, 테이크 오프 동작을 완벽하게 성공한 후 “이렇게 하는 거야”라고 자신만만한 모습을 드러낸다. 롱보드부터 서핑까지 척척 소화해내는 송지효의 걸크러시 매력이 최종회에서 더욱 빛을 발할 전망이다.

제작사 마이콘텐츠는 “송지효가 ‘송대장’이라는 별명답게 마지막 회까지 솔선수범하는 모습을 보인 동시에 ‘능력자’ 면모를 제대로 뽐냈다”며 “무엇을 상상하든 그 이상의 멋진 모습을 볼 수 있을 것”이라고 밝혔다.

이날 마지막 회에서는 KTX를 타고 강원도 로케이션 발품팔이에 나선 ‘뷰벤저스’ 송지효, 구재이, 권혁수, 연우가 강릉에서 양양으로 이동해 각종 ‘당일치기 액티비티’를 즐기는 모습을 비롯해, 4MC의 마지막 만찬과 속마음 고백 시간이 이어진다. 28일 오후 9시 온스타일, 밤 10시 올리브 채널에서 방송된다.

노규민 기자 pressgm@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