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유청희 인턴기자]
JTBC ‘차이나는 클라스-질문 있습니다’/사진제공=JTBC
JTBC ‘차이나는 클라스-질문 있습니다’/사진제공=JTBC


레드벨벳 슬기가 JTBC ‘차이나는 클라스-질문 있습니다’에서 ‘풍매화’에 빗대어 자신의 연애관을 소개한다.

30일 오후 9시 30분 방송되는 ‘차이나는 클라스-질문 있습니다'(이하 ‘차이나는 클라스’)에서는 국립수목원 이유미 원장이 출연해 ‘인류의 참 좋은 친구, 식물’이라는 주제로 문답을 나눈다. 이날 강연에는 ‘대세 아이돌’ 레드벨벳의 슬기가 게스트로 참여한다.

이유미 원장은 학생들에게 “어떤 식물처럼 사랑하는 타입인가요?”라고 물었다. 속임수를 써가며 곤충을 유혹해 꽃가루를 옮기는 충매화 등 식물의 다양한 생존 전략을 학생들의 연애관에 비유해 설명하고 싶었던 것. 슬기는 “나는 우연을 기다리며 바람에 꽃가루를 날리는 풍매화 타입이다. 영화 ‘비포 선라이즈’처럼 운명적인 만남을 꿈꾼다”고 말해 눈길을 끌었다.

또한 슬기는 남학생들에게 각자 어울리는 꽃말을 가진 꽃을 선물했다. 오상진과 딘딘이 받은 꽃말은 큰 웃음을 자아냈다. 슬기가 학생들에게 선물한 꽃의 정체는 본 방송에서 공개된다.

유청희 인턴기자 chungvsky@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