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손예지 기자]
/사진=KBS2 ‘개그콘서트’ 뷰티잉사이드 스틸컷.
/사진=KBS2 ‘개그콘서트’ 뷰티잉사이드 스틸컷.


코미디언 강유미가 KBS2 ‘개그콘서트’의 새 코너 ‘뷰티잉사이드’에 출격한다.

‘뷰티잉사이드’는 영화 ‘뷰티 인사이드’를 패러디한 코너다. 외모가 변하는 사람과의 연애를 코믹하게 그렸다. 강유미와 시시각각 외모가 변하는 병을 앓는 송병철이 연인으로 호흡을 맞춘다.

적재적소의 애드리브와 믿고 보는 연기력의 강유미와 송병철의 또 다른 얼굴로 박휘순, 송영길, 곽범, 유민상 등이 함께한다.

‘뷰티잉사이드’를 처음 구상했다는 송병철은 25일 제작진을 통해 “사실 2년 전에 구상한 코너인데 이제야 많은 분들께 선보일 수 있게 되어 감회가 새롭다”고 했다.

박휘순은 “아무래도 강유미 씨를 코너에 캐스팅한 게 신의 한 수였다”고 극찬했다. 팀원 모두 “저런 대사와 애드리브는 아무나 할 수 있는 것이 아니다. 강유미이기에 가능한 것”이라고 입을 모았다.

이에 강유미는 “기대했던 것 보다 훨씬 더 관객 반응이 좋아서 힘이 났고 다른 후배들이 재밌다는 얘기를 많이 해줘서 더 즐겁게 할 수 있었다”고 말했다.

멤버들은 “회를 거듭할수록 더 새로운 캐릭터, 다른 인물들이 등장하기 때문에 항상 기대하며 지켜봐주셨으면 좋겠다”고 희망했다.

손예지 기자 yejie@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