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김하진 기자]
걸그룹 이달의 소녀 / 사진제공=블록베리크리에이티브
걸그룹 이달의 소녀 / 사진제공=블록베리크리에이티브


그룹 이달의 소녀(LOONA)가 지난 17일 오후 3시와 5시 2회에 걸쳐 서울 잠실 롯데시네마 월드타워 슈퍼플렉스G관에서 연 뮤직비디오 상영회를 성황리에 마쳤다. 1300여 명의 팬들과 소중한 추억을 만들었다.

이번 상영회는 지난달 진행한 뮤직비디오 상영회 ‘이달의 소녀X심화학습반’의 확장 버전이다. 이달의 소녀 멤버 중 11명(희진, 현진, 하슬, 여진, 비비, 김립, 진솔, 최리, 이브, 츄, 고원)의 솔로곡 뮤직비디오와 두 개의 유닛(이달의 소녀 1/3, 이달의 소녀 오드아이써클) 그룹의 뮤직비디오를 상영했다. 이달의 소녀 열두 명의 ‘완전체’ 예고 영상도 공개됐다.

미공개 영상과 이달의 소녀 오드아이써클의 댄스 버전 뮤직비디오 등이 처음으로 공개돼 팬들의 환호를 얻었다. 1회에는 김립·진솔·최가, 2회에는 이브·츄·고원이 등장해 무대 인사를 했다.

이브는 “지난 영상회에 이어 이번에도 팬들을 만나게 돼 감사하고 행복하다”고 말했다. 고원은 “이달의 소녀가 오는 5월 새로운 모습을 보여주기 위해 준비하고 있다”며 기대를 높였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