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윤준필 기자]
샤비스 / 사진제공=아이컨텍컴퍼니
샤비스 / 사진제공=아이컨텍컴퍼니


가요계 데뷔를 앞둔 걸그룹 샤비스가 치어리더로 활동하는 독특한 행보로 주목 받고 있다.

샤비스(#is)는 현재 프로농구 창원 LG 세이커스 치어리더로 왕성한 활약을 펼치고 있는 예비 걸그룹이다. 샤비스는 박아람·이유미·서지현·허은비·이은송·안지은·김서현으로 구성됐으며 우월한 비주얼과 파워풀한 치어리딩 퍼포먼스 실력으로 프로 경기 및 각종 행사 등에서 시선을 사로잡고 있다.

특히 박아람과 이유미는 스턴트 치어리딩 등 화려한 기술의 소유자로 국내는 물론 해외에서도 인정받은 바 있다. 샤비스는 창원 LG 세이커스 치어리더로서 지난해 프로농구 팬들의 투표를 통해 KBL ‘베스트 치어리더’에 선정됐다.

샤비스는 TV조선 예능프로그램 ‘애정통일 남남북녀 시즌2’에 깜짝 출연해 풋풋하고 상큼한 매력을 뽐내 이목을 집중시켰다.

샤비스는 ‘치어리더 걸그룹’이라는 차별화된 콘셉트로 완성도 높은 음악과 퍼포먼스를 통해 대중들과 만나기 위해 앨범 준비에도 박차를 가하고 있다.

윤준필 기자 yoon@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