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노규민 기자]
오마이걸/ 사진제공=WM엔터테인먼트
오마이걸/ 사진제공=WM엔터테인먼트


걸그룹 오마이걸(OH MY GIRL)의 두 번째 단독 콘서트에 대한 반응이 뜨겁다.

오마이걸은 지난 29일 미니 콘서트 ‘오마이걸의 비밀정원’ 2회 차 무대를 마쳤다. 아직 2회차 공연 밖에 끝나지 않은 상황임에도 불구하고 팬들로부터 뜨거운 호응을 얻고 있다. 각종 SNS를 통해 암표까지 등장하고 있는 상황이다. 이에 따라 앞으로 4회 차 공연이 남은 오마이걸의 콘서트에 대한 기대감이 더욱 증폭되고 있다.

특히 이번 미니 콘서트는 기존과는 차별화된 콘셉트 구성으로 화제를 모으고 있다. 매번 달라지는 셋리스트와 의상으로 색다른 무대를 선사한다. 이번 미니 콘서트는 신곡 ‘비밀정원’ 콘셉트의 연장선으로 오마이걸의 비밀정원으로 팬들을 초대하는 스토리를 전달한다.

콘서트를 통해 팬들에게 꿈과 희망이 가득찬 감동을 안기고 있다. 이외에도 매 공연마다 멤버별 시크릿 스테이지를 준비했다. 그동안 볼 수 없었던 멤버들의 특별한 매력을 만날 수 있으며, 팬 스페셜 포토 타임 스테이지를 구성해 순간을 기억하고 싶은 팬들에게 더욱 특별한 추억을 선사하고 있다.

두 번째 단독 콘서트 ‘오마이걸의 비밀정원’은 티켓 오픈 2분 만에 전석 매진을 기록하며 지난 첫 단독 콘서에 이어서 연이은 콘서트 티켓 매진을 기록하며 강력한 팬덤을 입증했다.

‘오마이걸의 비밀 정원’ 콘서트는 신세계 메사홀에서 오는 2월 26일까지 매주 월요일 열릴 계획이다.

노규민 기자 pressgm@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