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이은진 기자]
제영재 PD/사진제공=JTBC
제영재 PD/사진제공=JTBC
제영재, 김민종 PD가 JTBC 새 예능 프로그램 ‘착하게살자’ 기획 소감을 밝혔다.

제영재PD 는 18일 서울 마포구 상암 JTBC에서 열린 ‘착하게살자’ 제작발표회에 참석해 “MBC를 나와서 처음 만든 프로그램이라 많이 긴장된다”고 털어놨다.

이어 제영재 PD는 “방송을 앞두고 굉장히 떨린다. 처음에 기획할 때는 ‘이게 될까?’하는 심정으로 시작했는데 이렇게 촬영도 무사히 마무리하고 내일 방송을 앞두고 있어서 감격스럽다”고 말했다.

김민종 PD는 “법무부와 함게 좋은 기획 의도를 가지고 시작한 프로그램이다. 많은 관심 부탁드린다”고 덧붙였다.

‘착하게살자’는 죄를 짓고 처벌을 받는 실제 과정을 공개하는 프로그램. 단순 교도소 체험이 아닌 구속부터 재판, 수감까지 사법 시스템이 작동하는 일련의 과정을 리얼하게 보여주는 국내 최초 사법 리얼리티. 오는 19일 오후 9시에 처음 방송된다.

이은진 기자 dms3573@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