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김해인 인턴기자]
MBC ‘라디오스타’ 프리뷰
MBC ‘라디오스타’ 프리뷰


개그맨 고장환이 SNS에서 화제를 모았던 신발을 신고 MBC ‘라디오스타’에 출연했다.

17일 방송되는 ‘라디오스타’는 ‘신과 함께 인 줄’ 특집으로 대한 가수협회장 김흥국·서울특별시장 박원순·작사가 김이나·개그맨 고장환이 출연한다.

개그그룹 나몰라 패밀리의 멤버 고장환은 최근 200만 조회수를 넘은 ‘신발 동영상’의 주인공이다. 동영상 속 고장환은 자신의 발보다 훨씬 큰 375mm 사이즈의 신발을 협찬받고 이를 각종 사물들의 크기와 비교한다. 그가 동영상에서 특유의 발음으로 뱉은 ‘오께이’, ‘잘 모르게쒀요’ 등의 추임새는 유행어가 되기도 했다.

고장환은 화제를 모았던 동영상 속 빨간 모자를 쓰고 375mm의 신발을 신은 채 등장했다. 고장환의 신발을 본 MC들은 “진짜 신(발)과 함께 왔다”라며 놀라워했다. 고장환은 ‘라디오스타’ 녹화 전날 녹화를 할 수 없게 된 다른 게스트를 대신해 나온 것으로, 그는 “게스트인지 땜방인지 잘 모르겠어요”라고 솔직히 말해 웃음을 안겼다.

고장환은 ‘라디오스타’ 섭외를 몰래 카메라로 생각했다고 밝히는가 하면, 특별한 개인기를 선보이기도 했다. 또 배우 조인성과의 군대 시절 인연을 언급했다. 그는 자신의 순수함으로 인해 현재는 조인성과 연락이 닿지 않는다고 말해 궁금증을 높인다.

‘라디오스타’ 제작진은 “고장환이 자신의 특별한 점을 공개하기 위해 등을 보여줬다. 이 점이 스튜디오를 웃음바다로 만들었다”며 고장환의 활약을 예고했다.

고장환이 출연하는 ‘라디오스타’는 17일 오후 11시 10분 방송된다.

김해인 인턴기자 kimhi@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