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이은진 기자]
사진=JTBC ‘착하게 살자’
사진=JTBC ‘착하게 살자’


국내 최초 사법 리얼리티 프로그램 JTBC ‘착하게 살자’의 긴박감 넘치는 3차 티저가 공개됐다.

16일 JTBC를 통해 공개된 ‘착하게 살자’ 3차 티저 영상에는 앞서 공개된 영상들보다 더욱 리얼한 교도소 생활들이 일부 공개돼 눈길을 끈다.

영화나 드라마와는 전혀 다른 100% 실제 교도소 생활이 담긴 티저에는 출연자들이 화장실마저 편하게 못 가는 최소한의 자유조차 누리지 못하는 모습이 담겨있다.

또 출연자들이 추운 교도소 바닥에서 잠드는 것은 물론 다른 수감자들의 난동에 겁에 질린 모습이 포착되는 등 교도소 생활을 생생하게 보여주고 있다.

김보성, 박건형, 김종민, 돈스파이크, 유병재, 김진우, 권현빈 등 출연자들이 예상치 못한 범죄에 휘말리면서 시작되는 JTBC ‘착하게 살자’는 국내 최초로 법무부의 적극적인 협조아래 제작된 사법 리얼리티다.

구속부터 재판, 수감까지 실제 사법 시스템의 일련 과정을 모두 담아낸, 기존에는 없던 새로운 시도인 만큼 많은 궁금증을 자아내고 있다.

‘착하게 살자’는 리얼리티를 위해 경찰서, 법원, 구치소, 교도소 실제 현장에서 촬영하면서 현직 경찰관들과 법조인들이 직접 출연했다. 상대적으로 조명받지 못했던 교정공무원들의 노고까지 심도있게 담아낼 예정이다. 오는 19일 오후 9시 첫 방송.

이은진 기자 dms3573@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