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철수, 故 종현 추모 "라디오와 음악 좋아하던 친구… 명복을 빈다"
사진=’2017 MBC 방송연예대상’ 방송화면

배철수가 故 종현을 추모했다.

29일 방송된 ‘2017 MBC 방송연예대상’에서는 배철수가 MBC 라디오 ‘푸른밤 종현입니다’의 DJ로 활약했던 종현을 떠올렸다.

배철수는 라디오 부문 시상자로 무대에 올랐다. 그는 “작년에는 써니씨와 종현씨가 시상자로 올랐었다. 당시 써니씨가 포옹을 해달라고 해서 포옹을 해줬는데 종현씨가 옆에서 자기도 포옹해달라고 했다. 그 때 좀 더 꽉 안아주지 못한 게…”라며 말문을 흐렸다.

이어 배철수는 “라디오와 음악을 좋아하던 친구다. 이 자리를 빌려 종현군의 명복을 다시 한 번 빈다”고 덧붙였다.

이은진 기자 dms3573@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