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김해인 인턴기자]
JTBC 신규 예능프로그램 ‘착하게 살자’ 대표 이미지/제공=JTBC
JTBC 신규 예능프로그램 ‘착하게 살자’ 대표 이미지/제공=JTBC


YG엔터테인먼트가 제작한 JTBC 신규 예능 프로그램 ‘착하게 살자’가 2018년 1월 19일 첫 방송을 시작한다.

‘착하게 살자’는 죄를 짓고 처벌받는 실제 과정을 다룬 프로그램이다. 단순한 교도소 체험이 아니라 구속부터 재판, 수감까지 사법 시스템이 작동하는 일련의 과정을 생생히 보여주는 사법 리얼리티다.

MBC ‘무한도전’의 제영재PD와 MBC ‘진짜 사나이’의 김민종PD가 연출을 맡았다. 이들은 “교정 공무원들의 노고를 심도 있게 다루고 ‘죄를 짓지 말자’는 공익 메시지를 전달하고자 이 프로그램을 기획했다”고 밝혔다.

‘착하게 살자’는 연출의 현실감을 위해 법무부의 협조 아래 실제 경찰서·법원·구치소·교도소에서 촬영됐다. 또한 현직 교도관·경찰관의 참여는 물론 법조인들의 자문도 구했다. 상대적으로 조명 받지 못했던 교정 공무원들의 노고까지 담아 완성도 높은 사법 리얼리티 프로그램을 구현할 전망이다.

‘착하게 살자’에는 김보성·박건형·김종민·유병재와 작곡가 돈스파이크, 위너의 김진우, JBJ의 권현빈이 출연한다. 이들을 위해 막강한 연예인 도우미 군단도 출연할 예정이다.

‘착하게 살자’는 2018년 1월 19일 오후 9시 첫 방송을 내보낸다.

김해인 인턴기자 kimhi@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