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김하진 기자]
배우 김진우 / 사진제공=제이와이드컴퍼니
배우 김진우 / 사진제공=제이와이드컴퍼니


배우 김진우가 JTBC 월화드라마 ‘그냥 사랑하는 사이'(극본 유보라, 연출 김진원)에 출연한다. 극중 이 과장 역을 맡아 새로운 이야기를 펼칠 예정이다.

극중 이 과장은 딱딱하고 원리원칙대로 움직이는 은행원이다. 김진우는 강두 역의 이준호와 문수 역의 원진아와 얽혀 극에 재미를 더할 예정이다.

소속사 제이와이드컴퍼니는 “김진우가 연기하는 이 과장에서 어떤 사연이 있을지 지켜보는 재미가 있을 것”이라며 “앞서 수많은 작품으로 연기력을 입증한 그의 변신을 기대해도 좋다”고 밝혔다.

‘그냥 사랑하는 사이’는 강두와 문수의 사랑 이야기를 그린다. 영상미와 배우들의 열연으로 첫 회부터 호응을 얻고 있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