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최정민 인턴기자]

배우 윤시윤이 마스크 멤버 도은에게 따뜻한 조언을 건넸다.

22일 오후 10시 방송되는 유맥스 ‘신인식당’에서는 14번째 게스트로 8인조 신인 아이돌 ‘마스크’가 출연한다. ‘신인식당’은 신인 아이돌의 예능 등용문으로 떠오르고 있는 프로그램이다.

최근 녹화에서 멤버 도은은 윤시윤을 “군생활을 함께 했다”고 소개해 주목받았다. 이어 통화 연결이 되자 윤시윤은 “항상 열심히 하는 태도로 임하면 많은 사람의 응원과 함성이 두려움이 아닌 행복으로 느껴질 것”이라며 성숙한 조언을 전했다. 하지만 황제성이 갑작스레 전화를 끊자 “급 끊어?ㅋㅋ”라고 태연스럽게 문자를 보내 웃음을 자아냈다.

뿐만 아니라 윤시윤은 “도은은 군생활을 함께한 전우로 끈끈한 정도가 아닌 찐득찐득한 사이”라며 도은에 대한 각별한 애정을 드러냈다.

이외에도 개그맨 홍현희의 돌발 발언으로 마스크 멤버 모두가 충격에 빠졌다는 후문이다. 과연 홍현희의 돌발 발언은 무엇일지, 윤시윤과 도은의 못다한 이야기는 22일 오후 10시 유맥스 채널과 네이버 TV에서 방영되는 ‘신인식당’에서 확인할 수 있다.

최정민 인턴기자 mmmn@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