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김하진 기자]
사진=tvN ‘알쓸신잡2’ 방송화면 캡처
사진=tvN ‘알쓸신잡2’ 방송화면 캡처
“어마어마하게 웃긴다.”

가수 유희열이 22일 오후 방송된 tvN 예능프로그램 ‘알쓸신잡2’에서 이 같이 말했다. 그는 서울 강남 편으로 꾸며진 이날 싸이의 ‘강남스타일’을 기념하는 손 모양의 동상 앞에서 뮤직비디오를 감상하며 “해외 뮤직비디오 중에서도 이 정도로 웃긴 건 찾아보기 힘들다”고 말했다.

유희열은 맛칼럼니스트 황교익과 강남을 살펴봤다. 청담동, 압구정동 등을 둘러봤다. 특히 ‘강남스타일’의 안무인 손 동작을 표현한 동상 앞에 섰다.

황교익은 뮤직비디오를 보며 연신 웃음을 터뜨렸고, 유희열 역시 환한 미소를 지으며 “외국인들은 개그맨인 줄 알았을 것”이라고 설명했다.

이후 유희열은 “‘강남스타일이’ 잘된 이유는 모두가 따라 할 수 있는 춤 덕분”이라며 “누구나 시도할 수 있는 손동작의 춤이 있었기 때문에 가능했다”고 분석했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