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손예지 기자]
/사진=KBS2 ‘내 남자의 비밀’ 방송화면
/사진=KBS2 ‘내 남자의 비밀’ 방송화면


‘내 남자의 비밀’ 송창의의 불륜을 목격한 딸이 교통사고에 당할 위기에 처했다.

21일 방송된 KBS2 ‘내 남자의 비밀’에서 양미령(배정화)은 강재욱(송창의)가 기억을 되찾았다는 소식에 그에게로 달려갔다.

강재욱은 기억을 되찾고도 한지섭(송창의)인 척 살고 있다. 이에 양미령은 한지섭의 집으로 가 강재욱과 재회했다. 두 사람은 입도 맞췄다.

때마침 귀가한 한지섭의 딸 한해솔(권예은)이 이를 목격했다. 충격에 빠진 한해솔은 집밖으로 뛰쳐나갔고 놀란 강재욱이 뒤를 쫓았다. 이때 한해솔은 골목에서 달려드는 차에 치일 뻔하는 상황이 연출돼 충격을 알렸다.

손예지 기자 yejie@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