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박슬기 기자]
/사진=그린웨이브
/사진=그린웨이브


래퍼 더블케이(Double K)가 베스트앨범으로 올 한해를 마무리한다.

15일 오후 6시 각종 음원사이트를 통해 더블케이의 베스트앨범 ‘아날로그’(analogue)가 공개된다.

‘아날로그’는 파트1과 파트2로 나누어져 2개의 CD로 구성됐다. 더블케이의 기존 곡들을 어쿠스틱 밴드와 리얼 악기, 아날로그 감성으로 살려 재탄생시킨 앨범이다.

파트1 ‘Jazzed’(재즈)는 재즈풍으로 기존 곡을 새롭게 재해석해 한층 짙어지고 성숙해진 음악을 담아냈고, 파트2 ‘Livestream’(라이브스트림)은 콘서트 현장이 생생히 담긴 라이브 곡과 어쿠스틱 감성으로 편곡한 곡을 채웠다.

데뷔 13년 차를 맞이한 더블케이의 콘서트 현장이 담긴 ‘라이브스트림’은 15일 오후 6시 발매되며, ‘재즈’는 오는 22일 공개된다.

박슬기 기자 psg@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