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최정민 인턴기자]
KBS 아이돌 리부팅 프로젝트 ‘더 유닛’ 예고편 / 사진=예고 영상 캡처
KBS 아이돌 리부팅 프로젝트 ‘더 유닛’ 예고편 / 사진=예고 영상 캡처


KBS2 아이돌 리부팅 프로젝트 ‘더 유닛’이 오는 28일 첫 방송에 앞서 예고편을 공개했다.

공개된 영상에는 간절함으로 중무장한 참가자들이 앞으로 걷게 될 도전의 서막을 알리고 있다. 짧게 스쳐 지나가는 참가자들만 보더라도 범상치 않은 재능이 느껴져 이들에 대한 궁금증을 자아낸다. 또한 선배 군단은 참가자의 무대를 보며 감탄사를 쏟아내고 있다. ‘더 유닛’ 참가자들의 실력이 가요계 최고 베테랑인 선배군단마저도 놀라게 할 만큼 예사롭지 않음을 짐작케 한다.

참가자들과 선배들의 눈물은 보는 이들의 가슴의 가슴을 울린다. ‘더 유닛’에 오기까지 어디에도 꺼내지 못한 참가자들의 속앓이와 무대를 향한 간절함이 드러나고 있어서다.

특히 선배 태민은 “원래 잘 안 운다”면서도 무대에서 등을 돌린 채 오열해 안타까움을 자아낸다. 이어 “이런 친구들에게 기회를 주려고 ‘더 유닛’이 있는 거다”라는 비의 한 마디에는 대중에게 자신의 능력을 보여줄 기회가 많지 않았던 도전자들에게 기회를 주기 위한 ‘더 유닛’의 취지가 잘 드러나 있다. ‘더 유닛’은 데뷔 경력이 있고 무대에서 꿈을 펼치려는 이들의 무한한 재능과 잠재력을 발굴, 최강의 아이돌 어벤져스를 탄생시키기 위한 리부팅 프로젝트다.

공개된 예고편을 통해 4개월여 동안 펼쳐질 이들의 도전에 관심이 더욱 쏠리고 있다.

‘더 유닛’은 오는 28일 오후 9시 15분 방송된다.

최정민 인턴기자 mmmn@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