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장동곤 인턴기자]
‘2017 샘 옥 라이브 인 서울-스타일 북’ 포스터 이미지/사진제공=씨제이이엔엠
‘2017 샘 옥 라이브 인 서울-스타일 북’ 포스터 이미지/사진제공=씨제이이엔엠


가수 샘옥이 3번째 단독 콘서트로 오는 12월 내한한다.

샘옥은 오는 12월 16, 17일 서울 서대문구 연세대학교 백주년기념관 콘서트홀에서 단독 콘서트 ‘2017 샘 옥 라이브 인 서울-스타일 북(2017 SAM OCK LIVE IN SEOUL-STYLE BOOK)’을 개최하고 국내 팬들과 만날 예정이다.

새 앨범 ‘스타일 북(STYLE BOOK)’은 힙합, 알엔비, 재즈, 어쿠스틱, 펑크, 소울 그리고 가스펠을 하나로 조합한 스타일 팝이라는 새로운 장르로, 더욱 넓어진 뮤지션 샘옥의 음악적 역량을 확인할 수 있다. 여기에 샘옥의 진솔한 삶의 이야기가 한데 어우러져 풍부한 음악적 감성과 깊이를 전달할 예정이다.

샘옥은 특유의 소박하고 편안한 가사, 서정적인 멜로디를 통해 국내뿐만 아니라 전세계적으로 많은 팬을 거느리며 출시하는 음원마다 큰 홍보 없이 음원차트 상위권에 안착하며 인기를 증명해왔다.

이미 2015년과 2016년 두 번의 단독 내한공연에서도 오픈과 동시에 전석 매진시키며 남다른 인기를 과시한 바 있다.

오랫동안 샘옥의 새 앨범과 내한 공연을 기다려온 팬들을 위해 어떤 특별한 음악과 퍼포먼스를 보여 줄지 그 궁금증이 이미 증폭되고 있는 상황이다.

샘옥의 단독 2017 샘 옥 라이브 인 서울-스타일 북’ 티켓은 인터파크 티켓을 통해 26일 오후 2시부터 판매된다.

장동곤 인턴기자 jdg@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