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장동곤 인턴기자]
SBS ‘사랑의 온도’/사진=방송 화면 캡처
SBS ‘사랑의 온도’/사진=방송 화면 캡처

SBS ‘사랑의 온도’/사진=방송 화면 캡처

양세종이 김재욱에게 “내 여자 친구를 소개해주고 싶다”고 말했다.

23일 방송된 SBS 월화드라마 ‘사랑의 온도’에서 박정우(김재욱)는 온정선(양세종)의 레스토랑 주방에 찾아가 “난 요즘 네가 궁금해”라고 운을 뗐다.

정선은”“나 여자 친구 생겼다”며 “프랑스 파리 가기 전 차였다고 말했던 사람을 다시 만났다”고 털어놨다.

이어 정우는 “결혼할 사람 있다고 하지 않았냐”라고 질문했고, 정선은 “작은 오해가 있었고, 소개해주고 싶다. 깜짝 놀랄 것”이라고 웃었다.

정우는 “이번 주 일요일 (현수에게) 프러포즈 할 때 만나자”고 대답했다. 엇갈린 이들의 향후 행보에 관심이 쏠린다.

장동곤 인턴기자 jdg@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