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이은진 기자]
사진=tvN ‘수업을 바꿔라2’
사진=tvN ‘수업을 바꿔라2’


tvN ‘수업을 바꿔라2′(이하 ‘수바라’)에서는 우리나라와 다른 하와이와 뉴질랜드 초등학교의 수업이 상세하게 공개된다.

성동일-성준·성빈 가족과 정태우-정하준 부자는 하와이의 스타오브더씨 스쿨(Star of the sea school)로, 김인권-김자영·김민경 부녀과 재희-이라온 부자는 뉴질랜드의 홀스웰 스쿨(Halswell shcool)로 떠나 시즌1보다 더욱 심도 싶은 교육체험에 참여한다. 지난 주 방송에서는 첫 수업을 맞이한 아이들의 적응기가 펼쳐졌다.

오늘(23일) 방송되는 ‘수바라’ 3회에서 아이들은 현지 수업에 본격적으로 돌입, 그 과정에서 우리나라와 외국 초등학교 수업의 차이점이 상세하게 공개될 예정. 특정한 풀이보다 자유로운 풀이를 장려하고 장난감 블럭과 전자기기를 적극적으로 활용하는 스타오브더씨 스쿨의 수학 수업이 눈길을 끌 예정이다. 실제로 이날 수업을 체험한 하준은 “엄청 재미있었다. 게임이었다”라고 말했을 정도로 수업에 흠뻑 빠져들었다.

뉴질랜드 홀스웰 스쿨로 떠난 아이들 역시 우리나라에서 볼 수 없었던 다양한 형식의 수업을 체험한다. 아이들의 상상력을 자극하는 듣기 수업, 환경의 중요성을 자연스럽게 가르치는 나무심기 수업 등이 바로 그것. 이 밖에도 궁금증을 불러 일으키는 외국의 이색적인 수업들과 그 속에서 아이들이 펼칠 활약은 오늘(23일) 오후 8시 10분에 방송하는 ‘수업을 바꿔라2’에서 모두 확인할 수 있다.

이은진 기자 dms3573@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