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김하진 기자]
연극 ‘만화방 미숙이’ 포스터 / 사진제공=극단 해오름
연극 ‘만화방 미숙이’ 포스터 / 사진제공=극단 해오름


소박한 만화방을 배경으로 소시민들의 모습과 가족의 소중함을 담아낸 연극 ‘만화방 미숙이'(연출 신준영)가 지난 6일 대학로 해오름 예술극장에서 개막했다.

‘만화방 미숙이’는 아버지이자 만화방 주인 강억배와 3남매 미숙, 미원, 미소가 만화방을 살리려는 과정 속에서 벌어지는 일들을 그린다. 치열하게 살아가는 소시민들의 삶과 애환, 시대가 변하면서 삭막해져 가는 이웃간의 관계의 소중함을 만화방 식구들의 가족애를 통해 그려낸다. 더불어 코믹한 캐릭터들과 만화방이라는 추억 가득한 공간이 합쳐지면서 재미와 감동을 선사하고, 여러 등장인물들 간의 러브라인이 또 하나의 웃음 포인트로 작용할 예정이다.

대구 창작 뮤지컬을 2013년 연극으로 제작한 작품이다. 드라마 ‘제빵왕 김탁구’ ‘무사 백동수’, 영화 ‘장군의 아들’ 등에 출연한 배우 신준영이 연출을 맡았다.

또 이번 연극에서 강억배 역에는 이관영, 박부건, 황성윤이 캐스팅됐으며, 조여사 역은 조주경, 오인순, 윤선미가 나선다. 강미숙 역에는 이현서, 박지영이 출연한다. 강미소 역에는 조슬비, 한다솜이, 강미원 역은 이상무, 구주안이 맡았다. 서기찬 역은 김승철, 안기관, 멀티 역에는 강원진, 이대은이 낙점됐다.

‘만화방 미숙이’는 오는 12월 31일까지 대학로 해오름 예술극장에서 공연된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