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박슬기 기자]
지창욱(왼쪽) 남지현/사진=김도원 작가, 이승현 기자
지창욱(왼쪽) 남지현/사진=김도원 작가, 이승현 기자


SBS 새 수목드라마 ‘수상한 파트너’(극본 권기영, 연출 박선호)는 범접불가 뇌섹검사 노지욱(지창욱)과 무한긍정 아웃사이더 사법연수원생 은봉희(남지현)가 미스터리한 사건을 겪으며 서로에게 빠져드는 심장 쫄깃 로맨스 드라마다.

/사진=SBS ‘수상한 파트너’
/사진=SBS ‘수상한 파트너’
지창욱은 그동안 드라마 ‘더 케이투(The K2)’ ‘힐러’, 영화 ‘조작된 도시’ 등 액션물에서 두각을 나타내며 흥행킹으로 거듭났다. 이후 국내외 두터운 팬층을 쌓은 그가 ‘수상한 파트너’를 통해 새로운 로코킹의 자리를 위협할 예정이다.

지창욱은 “이번 드라마는 로맨틱 코미디이기 때문에 저 스스로도 너무 기대가 되고 궁금하다. 대본도 너무 재미있고, 배우들끼리도 친해서 재미있게 촬영할 수 있을 것 같다”고 소감을 전했다.

노지욱 역에 대해서는 “자기 직업이나 삶의 철학에 있어서 굉장히 고집이 있다. 고집이 있다는 건 그만의 색깔이 있다는 것이기 때문에 시청자분들이 보셨을 때 매력적으로 다가갈 수 있을 것 같다”며 “극중 봉희와 재밌는 케미를 보여줄 수 있을 것 같다”고 말해 기대감을 고조시켰다.

/사진=SBS ‘수상한 파트너’
/사진=SBS ‘수상한 파트너’
앞서 남지현은 MBC ‘쇼핑왕 루이’에서 고복실 역을 맡아 새로운 흥행력을 입증했다. 기대작이 아니었던 ‘쇼핑왕 루이’가 시청률 역주행을 하면서 동시간대 1위로 유종의 미를 거둔 것. 특히 남지현과 서인국의 남다른 로코케미가 흥행에 큰 기여를 하며 배우로서 존재감을 각인시켰다.

남지현은 “전과 다른 새로운 모습을 보여드릴 수 있을 것 같아 열심히 준비 중이다. 재미있게 촬영해서 좋은 모습 보여드리고 싶다”고 드라마에 임하는 각오를 밝혔다.

극중 은봉희 캐릭터에 대해서는 “봉희는 의외로 단순하고 굉장히 쿨하다. 전체적으로 보면 에너지가 넘치지만 자기의 이익을 챙기는 세속적인 면도 있다. 물론 비타민 같은 존재이긴 하다. 그녀의 밝은 이미지가 되게 영양분이 되는 느낌이다”라고 말하면서 캐릭터의 매력 포인트를 어필했다.

‘수상한 파트너’ 박선호 PD는 “남지현이 기대 이상의 연기력을 선보여 정말 만족한다. 싱크로율 100%로 대만족이다”라면서 “지창욱과 최고의 케미를 선보이는 남지현의 연기에 연출자로서도 정말 힘이 나고 기분이 좋다”며 칭찬을 아끼지 않았다.

박슬기 기자 psg@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