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현지민 기자]
배우 공명 / 사진제공=KBS
배우 공명 / 사진제공=KBS

배우 공명 / 사진제공=KBS

배우 공명이 상대배우 민효린에 대한 애정을 드러냈다.

공명은 4일 서울 여의도 KBS 별관에서 진행된 KBS2 2부작 드라마 ‘개인주의자 지영씨’ 기자간담회에 참석했다.

이날 공명은 “민효린이 편하게 대해줘서 내가 다가갈 수 있었다”고 입을 열었다.

공명은 “촬영장가면서 누나를 볼 수 있다는 생각에 행복했다”며 애정을 드러냈다.

이에 대해 민효린 역시 “공명은 서글서글하고 불편함 없이 편하게 대해줬다”고 화답했다.

‘개인주의자 지영씨’는 타인과의 관계를 끊고 완벽한 개인주의자로 살던 여자가 타인과의 관계없이 못 사는 의존적인 남자를 만나 서로를 치유하고 기울어진 삶을 바로잡게 되는 과정을 그린 코믹로맨스심리극. 오는 8, 9일 오후 10시에 방송된다.

현지민 기자 hhyun418@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