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박슬기 기자]‘은밀하게 위대하게’ 이수경이 ‘발 박수’ 달인에 등극했다.

30일 방송되는 MBC ‘일밤-은밀하게 위대하게’(이하 ‘은위’)는 김재원&김도균의 의뢰를 받아 이수경&김수용의 몰카가 펼쳐진다.

배우 김재원이 MBC ‘아버님 제가 모실게요’에서 호흡을 맞추고 있는 이수경의 몰카를 의뢰했다. 이수경은 김재원과 함께 역학자를 만나 사주 풀이를 들으며 몰카에 빠져들 예정이다.

이날 이수경은 역학자로부터 이수경이라는 이름보다 ‘이불경’이라는 이름이 좋다는 말을 듣고 한치의 의심 없이 바로 자신의 이름을 고쳐 부르는 순수함으로 출장몰카단을 놀라게 했다.

역학자와 만남을 가진 뒤 이수경은 매니저를 찾아 “불경이 누나 이렇게 불러”라며 해맑게 사주풀이에 대한 이야기를 털어놨다고 전해져 기대감을 높인다.

또한 이수경은 건강을 위해 맨발을 부딪치는가 하면, 손바닥과 발바닥을 마주치며 세차게 박수를 쳐 웃음을 자아냈다는 후문.

특히 공개된 사진에서는 자리에서 벌떡 일어난 이수경이 로커에 빙의해 혼신의 힘을 다해 헤드뱅잉을 하고 있어 보는 이들을 폭소케 하고 있다.

‘은위’ 제작진은 “이수경은 지금껏 ‘은위’에 출연한 타깃 중에 단연코 가장 순수한 매력의 소유자라고 할 수 있다”면서 “티 없이 해맑은 이수경의 순수함에 모두 반할 것이니 그녀의 모습을 꼭 일요일 저녁 방송을 통해서 확인해주시길 바란다”고 전했다.

역대급 순수한 영혼의 소유자 이수경의 모습에 기대가 높아지고 있는 가운데, 발 박수와 헤드뱅잉의 달인에 등극한 이수경의 모습은 30일 오후 6시45분에 방송된다.

박슬기 기자 psg@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