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윤준필 기자]
홍진영 ‘따르릉’ 커버 모음 / 사진=SNS
홍진영 ‘따르릉’ 커버 모음 / 사진=SNS


홍진영의 자작곡 ‘따르릉’ 커버 열풍이 불고 있다.

홍진영은 지난 20일 김영철과 함께 신곡 ‘따르릉’을 발표한 가운데, SNS를 통해 ‘따르릉’의 각종 커버 영상이 유행처럼 번지고 있다.

온라인에 공개된 영상에는 남녀노소를 가리지 않고 다양한 사람들이 등장해 ‘따르릉’의 하이라이트 부분 안무를 자신만의 스타일로 소화했다. 걸음마도 떼지 못한 아기, 강아지, 결혼식 축가 무대까지 각자의 개성과 흥이 넘치는 댄스를 선보였다.

연예인들도 커버 열풍에 동참했다. 개그맨부터 아이돌, 배우까지 ‘따르릉’ 음악에 맞춰 춤을 추고 즐겼다.

김신영은 특유의 재치 있는 안무를 선보였고, 블락비 피오는 가사를 따라 부르며 귀여운 모습이 눈길을 끈다. 양세찬과 전소민, 방송인 타일러도 조금은 엉성하지만 유쾌한 안무를 선보였으며, 걸그룹 모모랜드와 마틸다는 각 잡힌 칼군무로 눈길을 사로잡았다.

‘아는형님’의 김희철, 민경훈, 이수근도 음악에 맞춰 흥이 넘치는 댄스 타임으로 김영철의 트로트가수 데뷔에 든든한 지원사격을 보냈다.

신곡 ‘따르릉’은 홍진영이 직접 작사, 작곡한 곡으로 SNS 공개투표를 통해 김영철이 가창자로 선정되며 두 사람의 컬래버레이션이 성사됐다.

EDM사운드와 트로트가 만난 ‘일렉트롯'(일렉트로닉+트로트)라는 새로운 장르로 듣고만 있어도 어깨가 들썩이는 신나는 멜로디가 중독성을 유발한다.

KBS2 ‘언니들의 슬램덩크’, MBC ‘발칙한 동거’ 등의 예능 프로그램에 출연 중인 홍진영은 음악과 방송을 넘나들며 활발한 활동을 펼치고 있다.

윤준필 기자 yoon@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