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김하진 기자]
미쓰에이 민 / 사진=이승현 기자 lsh87@
미쓰에이 민 / 사진=이승현 기자 lsh87@


걸그룹 미쓰에이 민이 JYP엔터테인먼트와 전속계약이 만료되는 가운데 현재 재계약을 논의하고 있다.

7일 JYP엔터테인먼트는 텐아시아에 “민과 재계약 여부를 두고 논의 중인 상태다. 결정된 것은 없다”고 전했다.

민은 현재 뮤지컬 ‘꽃보다 남자’에서 츠쿠시 역을 맡아 열연 중이다. 이 작품은 오는 5월 7일 막을 내린다.

민과 같은 그룹인 미쓰에이 수지 역시 현재 JYP엔터테인먼트와 재계약을 두고 계속해서 이야기 중인 것으로 알려져 이들의 향후 행보에 더욱 이목이 쏠린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