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이은진 기자]
MBC ‘도둑놈 도둑님’ 출연진/사진제공=메이퀸 픽쳐스
MBC ‘도둑놈 도둑님’ 출연진/사진제공=메이퀸 픽쳐스


‘도둑놈 도둑님’이 믿고 보는 명품 조연 배우들의 눈부신 활약을 예고 했다.

5월 방영을 앞두고 있는 MBC 새 주말 특별 기획 ‘도둑놈,도둑님’ (극본 손영목, 차이영, 연출 오경훈) 은 대한민국을 은밀하고 왜곡되게 조종하는 소수의 기득권 세력들에게 통쾌한 치명타를 입히는 유쾌한 도둑들의 이야기를 그린다. 손영목, 차이영 작가의 필력과 오경훈 PD의 연출로 담을 예정

지현우, 서현, 김지훈, 임주은을 비롯해 안길강, 최종환이 주연을 확정 지은 데 이어 탄탄한 연기력으로 브라운관과 스크린을 오가며 활약을 펼치고 있는 이주실, 장광, 정경순,서이숙, 김정태, 최수린 등 명품 배우들이 합류 소식을 알리며 높은 기대감을 조성했다.

◆ 이주실 ‘도둑놈, 도둑님’의 든든한 존재감 발휘 예고

먼저 명품배우 이주실은 북촌의 오래된 고택 ‘산운율’의 주인 김순천 역할을 맡았다. 일가 친척 아무도 없는 노파로 남들에게 말 못 할 비밀을 가진 미스테리한 인물을 연기한다.

단 한장면으로도 명품배우의 진가를 발휘하는 이주실은 ‘도둑놈 도둑님’에서 든든한 존재감을 선사 할 것으로 귀추가 주목된다.

◆ 장광-서이숙-최수린 금수저 가문, 막강 파워 ‘부녀 케미’ 예고

이어 ‘도둑놈 도둑님’에서 묵직한 이야기를 만들며 서늘한 카리스마를 보여줄 인물은 장광이 맡았다. 매 작품 강렬한 임팩트를 선사하는 장광은 홍일권 역할로 홍미애, 홍신애 자매의 아빠로 분한다. 금수저를 물고 태어난 홍일권은 홍신애의 남편이자 흙수저 출신 윤중태(최종환)를 자신의 수하에 두려고 한다. 홍일권과 윤중태의 팽팽한 대립 연기 기싸움 각축전이 ‘도둑놈 도둑님’의 신선한 재미를 줄 것이라는 제작진의 귀뜸이다.

상류사회의 세련됨을 과시하는 홍미애 역할은 신스틸러 서이숙이 맡아 맛깔스런 연기를 선보일 예정이다. 아빠 홍일권과 뜻이 잘 맞아 훈훈한 부녀 케미가 탄생 될 것으로 보인다.

최수린이 맡은 홍신애는 윤중태의 부인으로 여성스러운 외모에 교양 넘치는 여인이지만 냉정한 면도 있다. 럭셔리한 상류층 집안 세계를 보여주며 시선을 사로 잡을 예정이다.

◆ 정경순-김정태 노련미 넘치는 신스틸러

정경순(하경)은 안길강(장판수)의 억척스런 아내로 자식을 위해 희생하는 어머니의 모습을 빈틈없는 연기력으로 선보일 예정이다. 거침없는 속사포 입담으로 안방극장에 속 시원한 재미를 보장한다.

극 중 강소주(서현)의 아버지로 등장하는 김정태 역시 주목해야 할 신스틸러다. 노련미 넘치는 형사 강성일 역할로 화면 몰입도 높이는 재미와 리얼한 연기를 펼칠 전망이다.

남다른 포스와 탄탄한 연기력을 갖춘 배우 이주실, 장광, 정경순,서이숙,김정태,최수린의 합류는 작품에 활력을 더해 ‘사이다 드라마’를 기다려온 안방극장 시청자들의 마음을 사로잡을 시청 포인트로 기대를 모은다.

한편 MBC 새 주말 특별 기획 ‘도둑놈,도둑님’ 은 ‘아버님 제가 모실게요 ‘후속으로 5월 방송 예정이다.

이은진 기자 dms3573@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