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현지민 기자]
‘비디오스타’ / 사진=방송 화면 캡처
‘비디오스타’ / 사진=방송 화면 캡처
배우 류준열이 비글미를 뽐냈다.

4일 방송된 SBS ‘본격연예 한밤’에서는 2017 서울 모터쇼 현장에 나타난 류준열의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류준열은 팬미팅에서 팬들과 데이트를 하는 듯한 달달한 팬서비스를 선보여 눈길을 끌었다.

이어진 인터뷰에서 류준열은 영화 ‘베테랑’에 차량지원 스태프로 참여했었던 사실을 밝혔다. 류준열은 “워낙 아르바이트를 많이 하다 보니 배우를 준비하면서 일을 하게 됐다”고 말했다.

류준열은 ‘응답하라 1988’ 출연 당시 함께 했던 배우들과 친분을 자랑하기도 했다. 그는 “최근 친구들이 집에 와 집들이를 했는데, 박보검이 먼저 치우더라. 감동했다”고 말해 눈길을 끌었다.

잔망스러운 비글미를 뽐낸 류준열은 “사랑합니다. 사랑하세요~”라고 다정하게 인사했다.

현지민 기자 hhyun418@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