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김하진 기자]
최자(왼쪽), 설리 / 사진=아메바컬처, 텐아시아DB
최자(왼쪽), 설리 / 사진=아메바컬처, 텐아시아DB




걸그룹 f(x) 출신 배우 설리와 다이나믹 듀오 최자와 결별 소식이 불거진 가운데 설리의 소속사 측이 결별을 인정했다.

6일 설리의 소속사 SM엔터테인먼트 측은 텐아시아에 “결별 보도를 접하고 확인한 결과, 헤어진 것이 맞다”며 “좋은 선후배 사이로 남기로 했다”고 밝혔다.

설리, 최자는 지난 2014년 열애를 인정했으며, 약 2년간 공개 열애를 이어왔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