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김유진 기자]‘팬텀싱어’ 콘서트 티켓이 오픈 30분 만에 매진됐다.

오는 4월 28일과 29일 양일간, 경희대 평화의전당에서 개최될 ‘팬텀싱어’ 콘서트 티켓 8,000장이 매진됐다. ‘팬텀싱어’ 콘서트 티켓은 인터파크에서 27일 오후 2시부터 판매를 시작, 단 30분만에 매진되며 뜨거운 관심을 반영했다.

이번 콘서트에는 ‘팬텀싱어’ 시즌1을 뜨겁게 달궜던, 포르테 디 콰트로(고훈정, 김현수, 손태진, 이벼리), 인기현상(백인태, 유슬기, 곽동현, 박상돈), 흉스프레소(고은성, 권서경, 백형훈, 이동신) 멤버들이 출동해 한 무대에 오른다.

지난 1월에 종영한 ‘팬텀싱어’는 5.3%의 높은 시청률, 음원 차트 석권, 평일 화제성 1위를 차지하며 ‘귀호강 방송’이라는 호평을 받았다. 특히, 성악과 뮤지컬, 가요, 록을 노래하는 다양한 참가자들이 만들어낸 차원 높은 하모니가 남녀노소 시청자들을 사로잡았다는 평과 함께 크로스오버 음악 열풍을 이끌었다.

JTBC가 주최하는 ‘팬텀싱어’ 콘서트는 4월 28일과 29일 양일간 경희대 평화의전당에서 개최된다.

김유진 기자 you@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