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김유진 기자]
이유리 / 사진제공=KBS2
이유리 / 사진제공=KBS2

이유리 / 사진제공=KBS2

배우 이유리가 ‘완벽한 아내’ 고소영-성준의 의뢰인으로 깜짝 출연한다.

27일 첫 방송을 앞둔 KBS2 새 월화드라마 ‘완벽한 아내’가 특급 카메오로 등장하는 이유리의 스틸 컷을 공개했다. 로펌 변호사 강봉구(성준)를 찾아온 의뢰인 이정순 역으로, 수습사원 심재복(고소영)의 ‘복’크러쉬를 단적으로 보여주는 에피소드를 선보일 예정이라고.

제작진과의 오랜 인연으로 카메오 출연을 결심했다는 이유리. 오는 3월 방송되는 KBS 주말극에서는 봉구처럼 대형 로펌 변호사로 변신해 카리스마를 예고하고 있지만 ‘완벽한 아내’에서는 바람난 남편 때문에 눈물 마를 새 없는 의뢰인으로서 색다른 재미를 선사할 전망이다.

특히 이유리는 머리부터 발끝까지 서글픈 분위기로 로펌을 찾았지만, 극 중 재복에게 피가 되고 살이 되는 조언을 들은 이후 새로운 의지에 불타오르게 된다고 전해져 궁금증을 더하고 있다. 과연 지친 의뢰인도 벌떡 일어나게 한(?) 재복의 상담 실력은 어느 정도일까.

관계자는 “이유리가 특급 카메오로 출연, ‘완벽한 아내’의 첫 회에 힘을 실어줄 예정이다. 서글프고 우울한 캐릭터와 달리, 현장에 큰 에너지를 선사해주고 갔다”며 “‘완벽한 아내’ 첫 방송을 통해 수습사원 고소영과 의뢰인 이유리의 특별한 상담 현장이 방송될 예정이니 꼭 본방사수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완벽한 아내’는 ‘공부의 신’, ‘브레인’, ‘부탁해요 엄마’ 등을 집필한 윤경아 작가와 ‘매리는 외박 중’, ‘힘내요, 미스터 김!’, ‘골든크로스’ 등을 연출한 홍석구 감독이 의기투합한 작품이다. 27일 밤 10시 방송된다.

김유진 기자 you@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