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손예지 기자]
레인보우 / 사진제공=지숙 인스타그램
레인보우 / 사진제공=지숙 인스타그램


그룹 레인보우가 해체 후에도 돈독한 우정을 자랑했다.

지숙은 22일 오후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내 사랑들”이라는 내용의 글과 함께 한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에는 이날 생일을 맞은 고우리를 비롯해 김재경, 오승아, 노을, 조현영, 김지숙 등이 모였다.

레인보우는 지난해 전속계약이 만료됨에 따라 해체수순을 밟았으나, 우정만큼은 한결같이 이어오는 중.

오랜만에 보인 완전체 레인보우의 모습에 팬들 역시 뜨거운 반응을 보이고 있다.

손예지 기자 yejie@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