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조현주 기자]‘그녀는 거짓말을 너무 사랑해’ 조이가 ‘청량 고3’으로 완벽 변신했다.

tvN ‘그녀는 거짓말을 너무 사랑해’(극본 김경민, 연출 김진민)는 정체를 숨긴 천재 작곡가 강한결(이현우)과 그에게 첫 눈에 반한 비타민 보이스 여고생 윤소림(조이)의 순정소환 청량로맨스. ‘결혼계약’, ‘달콤한 인생’, ‘개와 늑대의 시간’ 등을 연출한 김진민 PD의 2017년 신작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다.

특히 상큼한 고3으로 변신한 조이의 모습이 공개돼 시선을 사로잡고 있다. 조이는 사랑스러운 리본과 단정한 자태로 ‘역대급 교복 요정’에 등극했다. 조이는 셔츠위로 주황색 체크무늬 리본을 귀엽게 묶어 사랑스러운 매력을 배가시킨다. 하얀 교복 셔츠, 니트 가디건, 재킷까지 교복의 정석을 보여주고 있EK.

또한 조이는 똑단발 헤어스타일까지 소화하며 ‘청량 고3’으로 완벽 변신했다. 조이의 트레이드 마크인 ‘건치미소’가 시선을 강탈하는 동시에 자동으로 엄마미소를 짓게 만든다.

무엇보다 기타를 연주하며 노래를 부르는 조이의 모습이 과즙미를 폭발시킨다. 조이는 극중 캐릭터인 윤소림과 200%의 싱크로율을 자랑한다. 이에 보는 것만으로 에너지를 선사하고 안구 정화되는 ‘청량 고3’ 조이에 대한 기대감이 증폭되고 있다.

‘그녀는 거짓말을 너무 사랑해’는 동명의 일본만화를 리메이크한 작품. 오는 3월 방송 예정.

조현주 기자 jhjdhe@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