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조현주 기자]
곽시양 / 사진=조준원 기자 wizard333@
곽시양 / 사진=조준원 기자 wizard333@


곽시양이 ‘시카고 타자기’ 출연을 조율 중이다.

16일 곽시양 측 관계자는 텐아시아에 “곽시양이 tvN ‘시카고 타자기’ 출연 제안을 받았다”면서 “현재 긍정적으로 검토 중”이라고 밝혔다.

‘시카고 타자기’는 1930년대 일제 치하를 치열하게 살다간 문인들이 현생에 각각 슬럼프에 빠진 베스트셀러 작가 한세주와 그의 이름 뒤에 숨어 대필 해주는 의문의 유령 작가 그리고 한세주의 열혈 팬에서 미저리보다 무시무시한 안티로 환생하는 여인 등 세 남녀와 오래된 타자기에 얽힌 이야기를 그를 판타지 휴먼 로맨스 코미디다.

곽시양은 극 중 소설가 겸 교수이자 주인공 한세주의 라이벌인 백태민 역을 제안 받았다.

‘시카토 타자기’는 ‘내일 그대와’ 후속으로 ‘해를 품은 달’ ‘킬미힐미’를 집필한 진수완 작가의 새 작품이다. 연출은 ‘공항가는 길’의 김철규 PD가 맡는다.

남자 주인공 역에는 유아인이 여자 주인공에는 임수정이 출연을 검토 중이다.

조현주 기자 jhjdhe@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