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김하진 기자]
MAP6/ 사진=KWAVE 방송화면 캡처
MAP6/ 사진=KWAVE 방송화면 캡처


그룹 맵식스(MAP6)가 팬들의 소원을 들어주기 위해 나섰다.

MAP6는 지난해 12월 팬들이 ‘하트’를 눌러 목표 숫자에 도달하면 소원을 들어주는 앱을 통해 50만 하트를 달성했다.

오프닝에서 맵식스는 하트와 소원을 열심히 모아준 팬들에게 감사의 인사를 전하며 보답으로 팬들의 다양한 소원들을 읽어주고, 다재 다능한 끼를 발산하여 소원을 이행했다.

특히 소속사 선후배 관계인 걸스데이의 ‘Something’ 안무를 춰달라는 소원을 보자 멤버 썬(SUN)은 “섹시하게 입었으니 썸씽(Something)을 박력 있게 춰 보이겠다”며 멤버들을 이끌고 앞으로 나가 안무를 매혹적으로 소화해 호응을 얻었다.

MAP6는 오는 3월 일본에서 컴백할 예정이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