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이은진 기자]
사진=MBC ‘라디오스타’
사진=MBC ‘라디오스타’


‘라디오스타’에 출연한 신동이 ‘유부남 오해’를 해명한다.

15일 방송될 MBC ‘라디오스타’는 ‘독을 품은 남자들’ 특집으로 강형욱-신동-쇼리-남상일이 출연한다.

군 복무로 인해 잠시 방송계를 떠났던 신동. 그는 이번 ‘라디오스타’를 통해 ‘그동안 방송을 쉰 게 결혼 때문이다’라는 소문에 강력하게 반박할 예정이다.

우선 신동은 “결혼한다고 하지 않았어요!”라며 결혼설에 대해 하나하나 오해를 풀어나갔고, 뜬소문의 근원지에 대해 공개하는 등 속풀이를 했다. 그런가 하면 신동은 규현이 ‘슈주 내 예능 파트’를 침범했다며 억울함을 호소할 예정. 이어 신동은 규현이 ‘라디오스타’의 MC로 자리 잡은 건 다 본인의 덕이라고 밝혀 궁금증을 높였다.

또 이 과정에서 신동은 ‘규현의 군 복무로 인해 생기는 공석을 본인이 채우냐’는 질문을 자주 받는다고 고백했고, ‘규현이 보다 잘 할 자신 있다’며 넉살을 부렸다는 후문이다.

‘라디오스타’는 15일 오후 11시 10분에 방송된다.

이은진 기자 dms3573@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