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이은진 기자]
사진=영화 ‘재심’ 포스터
사진=영화 ‘재심’ 포스터


‘재심’이 쟁쟁한 경쟁작들을 모두 제치며 예매율 1위를 석권했다.

영화 ‘재심’이 15일 오전 7시 기준, 영진위 통합전산망 전체 예매율 1위를 기록하는 기염을 토했다.

이는 진심을 담은 실화 소재로 세상을 움직였던 영화 ‘변호인’, ‘도가니’, ‘부러진 화살’에 이어 관객들이 다시 한번 ‘재심’을 주목하고 있음을 확인 할 수 있는 결과로 더욱 주목된다. 특히 ‘재심’은 언론 및 일반 시사 이후 극적인 호평을 받으며 흥행 탄력을 더하고 있어 관객과 세상을 움직일 센세이션 영화로 자리매김할 것으로 기대를 모은다.

영화 ‘재심’은 대한민국을 뒤흔든 목격자가 살인범으로 뒤바뀐 사건을 소재로 벼랑 끝에 몰린 변호사 준영과 억울한 누명을 쓰고 10년을 감옥에서 보낸 현우가 다시 한번 진실을 찾기 위해 고군분투하는 현재진행형 휴먼드라마. 15일 개봉.

이은진 기자 dms3573@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