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이은진 기자]
사진=’생동성연애’ 화면 캡처
사진=’생동성연애’ 화면 캡처


‘생동성연애’ 윤시윤이 생동성 실험 후 이상한 변화를 겪었다.

14일 네이버를 통해 공개된 MBC X 네이버 콜라보드라마 ‘생동성연애’에서는 생동성 실험 알바에 뛰어든 소인성(윤시윤)의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생동성 실험 알바를 하기 위해 병원을 찾은 소인성은 여러가지 테스트를 거친 본격적인 실험에 참여했다.

하지만 실험의 마지막 날 돈을 받고 집으로 향하던 소인성에게 갑자기 이상한 소리가 들리기 시작했고, 소인성은 고통을 호소하며 주저 앉았다.

이은진 기자 dms3573@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