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손예지 기자]
장현승(왼쪽), 윤두준, 용준형, 양요섭, 이기광, 손동운 / 사진=텐아시아 DB, 어라운드어스
장현승(왼쪽), 윤두준, 용준형, 양요섭, 이기광, 손동운 / 사진=텐아시아 DB, 어라운드어스

장현승(왼쪽), 윤두준, 용준형, 양요섭, 이기광, 손동운 / 사진=텐아시아 DB, 어라운드어스

큐브엔터테인먼트(이하 큐브) 측이 그룹 비스트를 3인조 그룹으로 재편하는 가운데, 전(前) 멤버 윤두준, 용준형, 양요섭, 이기광, 손동운의 소속사 측이 이를 몰랐다고 밝혔다.

큐브 측은 10일 오후 공식 보도자료를 통해 “비스트 전 멤버 장현승이 다시 비스트로 복귀해 3인조로 재결성 될 것”이라고 알렸다.

이에 대해 윤두준, 용준형, 양요섭, 이기광, 손동운의 소속사 어라운드어스 측 한 관계자는 텐아시아에 “사전에 들은 바 없다. 기사를 통해 처음 접했다. 상황을 확인해 봐야할 것 같다”고 당황한 모습을 보였다.

비스트는 지난해 장현승이 탈퇴하고 윤두준, 용준형, 양요섭, 이기광, 손동운 등이 팀 활동을 유지했다. 그러나 멤버 5인이 큐브를 떠나 신생기획사 어라운드어스 엔터테인먼트를 설립하고 독자노선을 걷게 되면서 팀명의 사용이 모호해졌다.

손예지 기자 yejie@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